QUICK
MENU

  • 카페
  • 블로그
  • 페이스북
  • 코코공방
    • 등록된 상품이 없습니다.

  • TOP

금은투자정보/뉴스

home home_arrow 시세정보 home_arrow 금은투자정보/뉴스
2020년 04월 09일 국내 가격 동향
한국금은 조회수:199 211.63.148.164
2020-04-09 10:07:05
상품시황

골드 가격, 증시 강세에도 양적완화 기대감에 보합세
골드 가격은 코로나 확산세가 다소 주춤하며 미국 증시가 상승세를 보였음에도 미국의 무제한 양적완화 등으로 불어난 유동
성 기대감에 보합세를 연출했다. 이날 특별한 경제 지표 발표는 없었던 가운데 금 가격은 세계 주요국들이 공격적인 통화
및 재정 정책들을 내놓은 영향으로 강세를 보였으나 뉴욕증시 역시 코로나19 확산세가 정점을 찍었다는 분석에 상승을 이어
가며 금 가격의 상승분을 끌어 내린 것으로 풀이된다.
시장에는 현재 미국과 주요국들의 무제한 양적완화로 불어난 유동성이 금값을 끌어 올릴 것이라는 전망과 코로나19 확산
이 다소 주춤하며 안전자산에 대한 수요가 하락할 것이라는 전망이 공존하고 있다.
한편 뉴욕증시 주요지수 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사태의 추이를 주목하면서 숨고르기 장세가 이어지는 분위기다.
뉴욕주의 코로나19 확산세가 정점을 찍었다는 분석과, 아직은 시기상조라는 신호가 엇갈리는 상황인 것으로 보인다. 또한
국제유가 폭락 사태를 저지하기 위한 OPEC+의 감산 회의가 눈앞으로 다가오는 것도 뉴욕증시에 혼조세를 더 하고 있는 것으
로 보인다.
이날 달러 역시 강세를 보이며 금 값 상승을 제한한 것으로 보인다. FXTM의 후세인 사이드 전략가는 "투자자들은 위험자산
으로 향하고 있다"면서 "매력적인 밸류에이션과 소외공포 (FOMO) 심리와 부양책 등은 증시를 끌어올리고 있다"고 분석하면
서도 "그러나 아직 아무도 바이러스로 인한 세계 경제 및 기업 실적 영향을 정확히 모른다"며 "최고 시나리오는 V자 회복이
아닌 U자 회복이 될 것"이라고 분석했다.

ㆍ 금 현물 전 거래일 대비 $2.70 하락한 $1,644.77
ㆍ 은 현물 전 거래일 대비 $0.0470 상승한 $15.05





달러/원 환율

9일 달러-원 환율은 1,210∼1,220원 박스권에서 비교적 무거운 흐름을 나타낼 것으로 보인다. 
성금요일 연휴를 앞두고 이날부터 사실상 미국 부활절 연휴 분위기에 접어들면서 달러-원 흐름은 안정적인 모습을 보이겠고
오스트리아 등 유럽 일부국도 봉쇄  완화계획을 발표하면서 기나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시국도 정점을
지나고 있는 것 아니냐는 기대가 커졌다.
이탈리아와 스페인 등지에서도 신규 확진자와 사망자 증가세가 둔화해 봉쇄 완화시점에 대한 논의가 진행되고 있다. 다만
프랑스는 전국적인 이동제한 명령을 연장했다.
시장이 '코로나 블루(corona blue)'에서 점차 회복하려는 조짐을 보이는 가운데뉴욕 증시에서 주가지수가 대폭 상승했다.
유가도 석유수출국기구(OPEC)와 러시아 등 주요 산유국이 대규모 감산에 합의할것이란 기대가 부상하면서 큰 폭으로 상승했
다. 달러-원 환율을 끌어올릴 강한 동력이 약해진 만큼 지난 달과 같은 극심한 변동성은 크게 줄었고 1,210원대에서 박스권
이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희망과 불안이 교차하고 있는 가운데 달러-원 하단이 깊진 않을 것이다.
1,210원대에서 여전히 안전자산인 달러 매수 수요가 꾸준한 가운데 결정적으로 증시에서 외국인이 지난달 5일 이후 하루도
빠짐없이 순매도를 이어가고 있어 달러-원이 본격적으로 하향 곡선을 그릴 것이라 보기엔 무리가 있다.
다음 주 삼성전자 등 굵직한 배당금 지급일을 앞두고 역송금 경계는 꾸준히 달러-원 하단을 지지할 것이다. 
이날 주요 이벤트는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다.
이미 지난달 임시 금통위에서 기준금리를 역대 최저치로 내린 만큼 기준금리 동결에 일부 인하 소수의견이 나올 수 있다.
시장의 관심은 기준금리 자체보다는 증권사에 대한 유동성 공급 방안 등 추가 조치 여부다.

댓글[0]

열기 닫기

장바구니 주문/배송 전체보기